“요구조건 충족때까지 대북제재 유지돼야”
“요구조건 충족때까지 대북제재 유지돼야”
  • 승인 2018.07.29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보리 의장국 스웨덴 입장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순회의장국인 스웨덴이 “안보리가 요구한 조건을 충족할 때까지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는 유지(must remain in place)돼야 하며 또 완전히 이행(fully implemented)돼야 한다는 것이 스웨덴 정부의 입장”이라고 밝혔다.

자유아시아방송(RFA)은 유엔주재 스웨덴 대표부의 칼 스카우 대변인이 26일(현지시간) 자사에 이런 내용의 이메일을 보내왔다고 29일 소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스카우 대변인은 최근 북한산 석탄 환적 및 한국 반입 논란에 대해서는 “현재 유엔 대북제재위원회에서 논의될 수 있는 사안에 대해서는 말할 수 없다”며 답을 피했다.

다만 그러면서도 “현 대북 제재가 예외 적용을 허용하지 않는다면, 대북 제재는 예외 없이 완전히 이행되어야 한다는 것이 유엔 안보리의 일반적인 규정”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