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미술관-오페라하우스 ‘신여성이 사랑한 예술’ 토크
대구미술관-오페라하우스 ‘신여성이 사랑한 예술’ 토크
  • 황인옥
  • 승인 2018.07.29 2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4일 대구미술관 3전시실
대구오페라하우스(대표 배선주)와 대구미술관이 8월 4일 오후 5시 대구미술관 2층 제3전시실에서 토크콘서트를 연다. 지역 대표 예술기관인 대구오페라하우스와 대구미술관이 함께하는 토크콘서트는 시민들의 문화향수 기회를 높이고, 예술기관 간 상호교류 증진을 위한 취지로 지난 2015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4년째 진행해 오고 있는 협업 프로그램이다.

올해의 콘서트는 대구오페라하우스의 대한민국 오페라 70주년을 기념하는 의미로 한국 최초의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와 한국 최초의 소프라노 윤심덕의 이야기를 오페라로 제작한 ‘윤심덕, 사의 찬미’ 등 메인작품들을 중심으로 진행될 제16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와 대구미술관의 한국 미술의 발전을 이끈 거장 김환기 대규모 전시가 결합된다. 이에 따라 ‘신여성이 사랑한 예술’이라는 공통의 주제로 토크콘서트를 진행한다.

콘서트는 대구오페라하우스의 최상무 예술감독과 대구미술관의 이진명 학예연구실장이 함께한다. 이들이 한국 현대 미술의 출발 및 수화 김환기라는 거목의 예술활동에 대해, 또한 대한민국 서양음악의 출발 및 오페라 장르에 특화된 발전상 등에 대해 알기 쉽게 소개한다.

이날 이날 소프라노 조지영, 테너 김동녘 등 유명 성악가들이 제16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 메인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중 ‘그녀 없이는 내 행복도 없네’, ‘축배의 노래’, 창작오페라 ‘윤심덕, 사의 찬미’ 중 ‘내가 사랑한 저 불빛, 저 세상’ 등 아름다운 아리아들을 들려준다.

한편 대구오페라하우스와 대구미술관은 대구콘서트하우스와 함께 ‘코코아(CO-COA)’라는 전국 유일 예술기관 홍보협의체를 운영하고 있다. 이와 함께 이번 토크콘서트와 같은 다양한 문화행사들을 공동으로 기획해 시민들의 문화적 소구를 충족하고 있다. 이날 대구미술관의 ‘김환기’전은 입장권을 구매한 시민들은 누구나 무료로 토크콘서트를 즐길 수 있다. 문의는 053-666-6174)와 053-803-7901으로. 황인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