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상 국가대표 후보선수단, 예천서 ‘구슬땀’
육상 국가대표 후보선수단, 예천서 ‘구슬땀’
  • 승인 2018.08.01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까지 하계전지훈련 실시
탄탄한 스포츠 인프라 돋보여
육상국가대표후보선수하계전지훈련15
육상국가대표 후보 선수단이 여름 전지훈련으로 예천군을 찾았다.




육상 국가대표 후보선수단이 지난달 31일부터 13일까지 하계전지훈련을 위해 예천군을 찾았다.

단거리 및 허들 종목 선수들로 이뤄진 후보선수단은 지도자 5명 등 총 38명이며, 지난 겨울철 동계훈련에 이어 이번 여름에도 예천을 찾아 기량 향상을 위해 구슬땀을 흘릴 예정이다.

군은 기존 육상 훈련 인프라에 지난 5월 말 국내 유일의 육상전용 돔 훈련장을 완공하여 많은 육상인들에게 국내 최고의 훈련 시설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예천=권중신기자 kwon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