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형 그린웨이 도시모델 세계에 알린다
포항형 그린웨이 도시모델 세계에 알린다
  • 승인 2018.08.01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일본 ‘아태도시서미트’ 참석
18국 35개 도시와 경제교류 협의
오늘 친환경 중심 재생모델 소개
포항시는 아시아·태평양도시서미트에서 지속가능한 도시조성 모델을 제시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1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열리는 ‘제12회 아시아·태평양도시서미트’에 참석해 참석 도시들과의 경제교류 등과 관련 협의에 나섰다.

이번 회의는 우리나라와 일본, 미국, 중국, 러시아, 호주, 뉴질랜드, 싱가포르 등 아시아·태평양지역의 18개국 35개 도시가 참석한 가운데 1박2일 동안 유엔(UN)이 제창한 지속가능한 개발목표를 토대로 ‘지속가능한 도시조성’에 대한 주제발표와 강연 및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이강덕 시장은 회의 두 번째 날인 2일 ‘포항형 도시제생 모델’이라는 제목의 발표를 통해 포항시가 추진하고 있는 ‘그린웨이 프로젝트’를 소개하고 철강중심의 산업도시에서 친환경 녹색도시로 변화하고 있는 포항이 새로운 도시재생의 모델로서 ‘지속가능한 도시조성’을 위한 중심적인 역할을 수행해 나갈 것을 강조한다.

이와 함께 아시아·태평양지역 도시들 간의 상호교류와 협력을 기반으로 한 ‘가치사슬’(Value Chain)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권역 도시들 간에 네트워크 활성화를 통해 경제·산업·R&D 분야의 협력을 위한 구체적인 협의를 진행한다.

아시아·태평양도시서미트는 포항시를 비롯 부산광역시, 제주특별자치도 등 우리나라와 일본, 미국, 중국, 러시아 등 13개국 30개 도시가 국제협력과 경제교류, 관광개발, 우호협력 확대와 지리적 장점과 자원을 바탕으로 다양한 경제 인프라 구축을 목적으로 지난 1994년부터 2년 주기로 시장회의와 실무자회의를 번갈아 개최하고 있다.

포항시는 지난 2012년 제10회 시장회의를 개최했다.



포항=김기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