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방치 지하수 찾기 운동
영양군, 방치 지하수 찾기 운동
  • 승인 2018.08.01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은 지하수를 효율적으로 보존·관리하고 지하수 오염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오는 연말까지 ‘지하수 방치공 찾기 운동’을 펼친다.

방치공은 지하수 개발실패 및 사용이 종료됐으나 적절한 되메움 혹은 자연 매몰이 되지 않은 상태로 관리대상에서 누락·방치돼 지하수 오염이 우려되는 은닉된 불용공을 말한다.

군은 방치된 관정으로 지하수에 유입되는 오염물질을 차단하기 위해 사용중지 또는 방치된 관정을 발굴, 원상복구(폐공)시켜 지하수 수질오염 방지에 적극적으로 대처한다는 방침이다.

관내 은닉된 모든 지하수공(온천, 먹는 샘물 등 포함)이 대상이고 해당 읍·면사무소 및 영양군 안전재난건설과에 신고·접수하면 된다.

전병호 군 안전재난건설과장은 “지하수로 개발된 후 오랫동안 활용하지 못하고 방치된 관정을 찾아내 지하수 오염을 사전에 예방하겠다”며 “지속적으로 방치공 찾기 사업을 전개해 청정지하수를 유지할 수 있도록 군민들의 참여와 신청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영양=이재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