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 역전마을 도시재생사업 본격 착수
경산 역전마을 도시재생사업 본격 착수
  • 승인 2018.08.09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까지 국비 100억 투입
주거 등 기반시설 정비 확충
내달부터 부지매입 등 시행
경산시 ‘경산역 역전마을 르네상스 도시재생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지난해 국토교통부 도시재생뉴딜 시범사업에 선정된 이 사업은 최근 정부의 도시재생특별위원회 심의에서 국가 지원사항이 최종 확정돼 탄력을 받게 됐다.

이 사업은 2021년까지 국비 100억원 규모가 투입될 예정이며, 주거시설 정비, 도시기반시설 보강, 복지시설 확충과 주민공동체 활성화 등 3가지 추진 전략을 마련했다.

단위사업으로는 순환형 임대주택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 역전 르네상스 광장, 주민커뮤니티시설, 청년 역전몰, 주민역량강화 프로그램 등 주거와 복지시설, 주민 공동체 활성화 사업이 계획돼 있다.

경산시는 다음달부터 부지매입, 설계, 착공 등 사업에 본격 착수한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경산역 주변의 열악한 노후 주거지를 정비해 도심지 내 주거복지와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산=최대억기자 cde@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