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강 자전거도로, LED등으로 ‘환하게’
금호강 자전거도로, LED등으로 ‘환하게’
  • 김종현
  • 승인 2018.08.12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14.6㎞ 구간 가로등 설치
에너지 절약·사고 예방 기대
대구시 시설안전관리사업소는 야간에도 안전하게 자전거도로를 이용할 수 있도록 금호강 아양교에서 달서천 합류점 14.6㎞ 구간에 올 연말까지 가로등을 설치한다.

이번 사업으로 금호강 자전거도로에 가로등이 설치되면 야간 자전거도로 이용자의 시인성이 확보돼 해당지역의 사고 발생률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앞으로 신천과 하중도를 연계하는 총 거리 25㎞ 구간에 가로등이 설치되면 야간에도 안전하게 자전거도로를 이용할 수 있는 새로운 도시의 명소로 자리잡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설치되는 가로등은 LED등으로 기존 메탈등 보다 조도가 2배 이상 밝고, 전력 효율이 50% 이상 상승해 에너지 절약에도 효과가 있다.

가로등 앞가림막을 설치해 하천생태계에 악영향을 줄 수 있는 불빛을 최대한 차단할 수 있도록 시공된다.

대구시 신윤진 시설안전관리사업소장은 “금호강 자전거도로 가로등 설치공사로 자전거도로를 이용하는 시민들께 다소 불편을 끼칠 수 있는 점 양해 부탁드리며, 미설치 구간도 여러 가지 제반사항을 검토 후 우선순위에 따라 연차적으로 설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