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북구문화재단, 16~18일 소피아 로렌 회고전
행복북구문화재단, 16~18일 소피아 로렌 회고전
  • 황인옥
  • 승인 2018.08.13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복북구문화재단이 이탈리아의 대표 여배우 소피아 로렌의 회고전을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어울아트센터 오봉홀에서 연다. 소피아 로렌의 대표적인 영화 ‘이탈리아식 결혼’ ‘두 여인’ ‘해바라기’를 상영한다.

영화 ‘이탈리아식 결혼’은 나폴리를 배경으로 에두아르도 데 필리포의 희곡 ‘필루메나 마르투라노 이야기’를 원작으로 만들었고, ‘두 여인’은 알베르토 모라비아의 동명 소설을 영화화한 작품으로 한 모녀의 비극적인 사건을 통해 전쟁의 참상을 그린다. 또 ‘해바라기’는 소피아 로렌의 대표 흥행작으로, 2차 세계대전이 끝나지 않은 1943년 소련을 배경으로 전쟁 중 실종된 남편을 찾아 떠난 한 여성의 이야기다. 전석 무료 053-320-5129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