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도시 한옥, 다문화 가정 등에 체험기회 제공
신도시 한옥, 다문화 가정 등에 체험기회 제공
  • 김상만
  • 승인 2018.08.14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개발공사 운영방안 마련
경북도개발공사가 도청 신도시 한옥 활성화 및 한옥용지 분양 촉진을 위해 신도시 1단계에 건립한 한옥 시범주택 3채에 대해 도민들에게 오픈된 운영 방안을 마련했다.

경북도개발공사는 신도시 1단계 사업지구 내 약 17억원을 들여 지난해 한옥 ㄱ자형, ㄷ자형, 工자형의 견본주택 3채를 건립했다.

공사는 한옥 관리기준을 마련, 운영했으나 일부 도청 간부공무원이 편법으로 사용하는 문제점이 불거지자 도민 누구나 한옥을 체험할 수 있도록 새로운 방안을 마련했다.

단기적으로 △다문화 및 한 부모 가정 등 사회적 약자 한옥 체험 △한옥 택지분양자 및 한옥 건축 희망자에 대해 체험 기회를 제공키로 했다.

장기적으로는 △전문기관과 연계한 한옥 및 전통문화체험 프로그램 △인근 지역의 문화와 관광 그리고 한옥체험이 어우러진 프로그램 △전문 운영사업자에 시설물 임대 등을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공사는 관련 직원을 중심으로 김해 한옥체험관 등 우수 운영시설에 대한 벤치마킹도 추진키로 했다.

안종록 사장은 “신도시 한옥이 지역주민의 좋은 체험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