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오늘 선발 등판…관건은 ‘제구’
류현진 오늘 선발 등판…관건은 ‘제구’
  • 승인 2018.08.15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속 90마일·투구 수 80개 유지
건재함 알리고 마운드 지켜야
석 달 만에 다저스 마운드에 오르는 류현진(31·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복귀전은 기나긴 페넌트레이스 중 단순히 한 경기가 아니다.

경기 내용에 따라 류현진의 향후 보직은 물론 팀의 포스트시즌 참가 여부와 올겨울 자유계약선수(FA) 계약에도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류현진은 1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홈경기에 선발 등판한다.

류현진의 복귀전은 지난 5월 3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경기 이후 꼭 105일 만이다.

올 시즌 뒤 FA 자격을 획득하는 류현진에게 이제 남은 시간은 두 달 남짓이다.

정상적인 컨디션을 확인하기 위해선 평균 구속이 90마일 안팎에 이르러야 하고 투구 수도 최소 80개 이상이어야 한다.

류현진은 이번 복귀전에서 반드시 건재함을 알려야 한다. 류현진으로서는 향후 자신의 야구인생에 변곡점이 될 수 있는 복귀전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