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 운영
성주군,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 운영
  • 승인 2018.08.16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까지 경찰과 포획활동
성주군은 성주경찰서과 함께 16일 부터 11월30일 까지 2018년 수확기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 운영한다.

16일 성주군에 따르면 인명 피해 및 농작물 수확기를 맞아 유해야생동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 하고자 2018년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을 운영한다.

피해방지단은 총 8개조 24명으로 관내 모범수렵인으로 구성돼 성주 관내 전역을 돌며 오는 11월 말까지 멧돼지,고라니,까치,비둘기에 의한 피해방지와 포획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포획대상 구역은 야생생물보호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의한 제외구역과 문화재보호구역,관광지등을 제외한 성주군 전역이다.

유해야생동물 피해농가에서 군청 산림과 또는 피해지역 읍·면사무소에 신고하면 야생동물 피해방지단이 현장에 출동해 포획활동을 펼친다.

성주군 관계자는 “농민들이 땀으로 일군 농작물이 유해야생동물로 인해 피해를 입지 않도록 구제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성주=추홍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