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솔릭’ 북상…한반도 관통할 듯
태풍 ‘솔릭’ 북상…한반도 관통할 듯
  • 정은빈
  • 승인 2018.08.19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부터 전국 영향권 예상
제19호 태풍 ‘솔릭(SOULIK)’이 한반도를 관통하면서 전국이 태풍 영향권에 들 것으로 전망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19일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솔릭의 북상에 따라 오는 23일부터 전국이 태풍의 영향권에 들 것으로 예측된다.

솔릭이 한반도로 접근하는 22일 오후 제주도를 시작으로 23~24일 전국에 비가 내리겠고 최대 순간 풍속 40m/s(144km/h)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다.

태풍 솔릭은 19일 오후 3시를 기준으로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1천8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5km로 서남서쪽으로 이동하고 있다.

이 태풍은 일본 열도에 중심을 둔 북태평양고기압의 남쪽 가장자리를 따라 서북서진하다가 22일 제주도 부근을 지나 23일 오전 전남 여수 북북동쪽 60㎞ 부근 육상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은빈기자 silverbin@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