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블록체인 산업 육성 ‘시동’
경북도, 블록체인 산업 육성 ‘시동’
  • 김상만
  • 승인 2018.08.20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위스 주크 크립토밸리 방문
스타트업 육성기관과 MOU
가상화폐 등 전문 인력 양성
경북도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보안 기술인 블록체인 산업 육성을 위해 지난 10일부터 16일까지 스위스 주크시 크립토밸리에 벤치마킹 팀을 파견, 현지 블록체인 스타트업 육성 전문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방문은 지난 3월 22일, 주크시 소재 블록체인 기업인 모바일브리지의 이알 오스터 회장과 이철우 도지사와의 만남이 계기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스위스 주크시는 블록체인 스타트업의 본거지로 부상 중이다.

암호화폐와 ICO(가상화폐공개, 기업이 기술과 정보 등을 투자자들에게 공개하고 가상화폐를 받아 투자금을 조달하는 방법) 관련 제도, 기업 활동에 대한 규제 완화, 낮은 세금 등으로 블록체인 관련 기업과 투자금이 몰려들었으며 지난 2013년 크립토밸리를 조성한 후 5년이 지난 지금은 이더리움 재단 등 170여개의 블록체인 기업이 포진해 있다.

특히, 2016년부터는 공공서비스 요금에도 비트코인 결제를 적용했으며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신분증을 도입해 전자투표, 도서관 대출, 자전거 대여, 교통시스템 등으로 점차 확대해 나가고 있다.

경북도 벤치마킹팀은 스위스 주크주 재무장관, 스위스블록체인협회장 등으로부터 디지털 스위스의 발전과정, 주크시의 비트코인과 블록체인, 크립토밸리 에코시스템, 스위스의 블록체인 관련 법·제도 등에 대해 소개를 받았으며 블록체인 스타트업 기업의 엑셀러레이터 전문기업인 해머 팀(Hammer Team)의 창업자이자 대표이사인 아리엘 루디(Ariel Luedi)로부터 블록체인 스타트업 기업 육성 방안에 대해 설명을 들었다.

특히 14일 해머 팀(Hammer Team)과 경북도의 블록체인 산업 생태계 조성과 전문 인력양성, 공동 협력사업 발굴·추진 등을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해 블록체인 산업 육성을 위한 국제협력 체계를 구축하기도 했다. 김상만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