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 플뢰레 간판’ 전희숙, 펜싱 첫 金·2연패
‘女 플뢰레 간판’ 전희숙, 펜싱 첫 金·2연패
  • 승인 2018.08.20 2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희숙금메달
“금메달이다” 20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 경기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펜싱 여자 플뢰레 결승전. 한국 전희숙이 중국 푸이팅을 꺾고 금메달을 획득한 뒤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자 플뢰레의 간판 전희숙(34·서울시청)이 아시안게임 개인전 2연패를 달성하며 한국 펜싱에 2018 자카르타·팔렘방 대회 첫 금메달을 안겼다. 전희숙은 20일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여자 플뢰레 개인전 결승에서 푸이팅(중국)에게 8-3으로 승리해 2014년 인천 대회에 이어 2연패를 이뤘다.

여자 플뢰레 개인전 출전자 중 국제펜싱연맹(FIE) 세계랭킹이 가장 높은 전희숙(14위)은 준결승에서 일본의 19세 신예 아주마 세라를 15-9로 눌렀고, 푸이팅과의 결승전에서는 막판 득점을 몰아치며 완승을 거뒀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