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산권역개발사업, 차질 없도록 노력”
“단산권역개발사업, 차질 없도록 노력”
  • 승인 2018.08.23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시의회 의원들
사업현장 방문·점검
문경시의회-현안사업장방문
문경시의회는 22일 문경읍 단산권역개발사업 현장을 방문해 사업현안에 대한 검토와 대안제시 등의 활동을 폈다.


문경시의회(의장 김인호)는 22일 오후 문경읍 단산권역개발사업 현장을 방문했다.

의원들은 사업 현장을 둘러본 후 집행부 관계공무원을 통해 그간의 사업추진 경과를 보고 받고, 향후 사업추진 과정 중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 등에 대해 질문하는 등 보다 나은 사업추진을 위해 대안을 제시하는 각별한 관심을 나타냈다.

단산권역개발사업은 백두대간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단산에 모노레일, 바이크로드, 트레킹로드, 아리랑 민속마을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문경시는 이 사업을 통해 문경새재, 에코랄라(녹색문화상생벨트) 등 기존 관광자원과의 시너지 효과를 통해 괄목할만한 관광객 증가를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인호 시의회 의장은 “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되어 중부내륙철도 개통 등 변화하는 관광패턴에 부응하는 문경관광의 새로운 중심 컨텐츠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사업이 올바른 방향으로, 더욱 완성도 있게 추진되도록 앞으로도 꾸준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문경=전규언기자 jungu@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