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기업, 베트남서 340만불 수출상담
뷰티기업, 베트남서 340만불 수출상담
  • 홍하은
  • 승인 2018.08.23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TP 한방지원센터-7개사
하노이·호치민 수출상담회 참가
Dr. JSK 21만불 계약 체결 성과
베트남수출상담회1
베트남 현지에서 개최한 수출상담회에 참가한 지역 뷰티기업아발리코코리아 관계자들이 현지 바이어들과 상담활동을 벌이고 있다. 대구TP 제공


대구지역 뷰티기업들이 베트남시장 공략에 나서 340만여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 실적을 올리고 25만여 달러 규모의 계약을 체결하는 등 가시적인 수출 성과를 거뒀다.

23일 대구테크노파크(이하 대구TP) 한방산업지원센터는 지난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베트남 현지에서 개최한 수출상담회에 지역 뷰티 관련 기업들로 구성된 무역사절단을 파견, 340만여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 실적을 올렸다고 밝혔다. 현지에서 체결된 계약 규모는 25만여 달러다.

대구시가 지원한 ‘K-뷰티 수출 컨소시엄 활성화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하노이와 호치민에서 각각 열린 이번 수출 상담회에는 △㈜제이에스케이 △㈜튜링겐코리아 △ ㈜허브누리 △허브어스 △다산생활화학 △아발리코코리아 △아이즈미 등 지역 기업 7개사가 참여했다. 베트남 현지에서는 뷰티 서비스(스파, 네일, 마사지 등), 화장품 유통 등 에 종사하는 60여 명의 바이어가 참석했다.

에스테틱 화장품 전문 생산기업인 제이에스케이는 스킨, 에센스, 수분 크림 등으로 구성된 자사의 주력 브랜드인 닥터제이에스케이(Dr. JSK)가 현지 바이어들로부터 큰 호평을 받았다.

특히 현지 화장품 수입 및 유통기업인 송캣인터내셔널(SONG CAT International)과 21만여 달러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다.

고기능성 기초 화장품을 생산하는 튜링겐코리아와 다양한 허브 추출물로 만든 샴푸를 선보인 허브어스도 현지 기업과 소규모 계약 체결에 성공했다.

대구TP 박진석 한방산업지원센터장은 “베트남에서 K-뷰티에 대한 인지도와 신뢰도가 높기는 하지만 글로벌 유명 브랜드들의 시장 점유율이 강세를 띠고 있어 경쟁은 더욱 치열해진 상황”이라며 “현지 소비자들에게 익숙한 천연 제품 및 꾸준히 사랑받는 미백 제품 등 다양한 상품개발 지원으로 지역 기업들의 판로 확대에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홍하은기자 haohong73@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