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마라톤 우정 나눈 日 요미우리, 경주 내방
벚꽃마라톤 우정 나눈 日 요미우리, 경주 내방
  • 승인 2018.08.26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낙영 시장 취임 축하
대회 홍보 교류 협의
일본요미우리신문사장단-경주시청내방
일본 요미우리신문 서부본사 니카이 입페이 사장 (왼쪽 세번째)단이 경주시를 내방하고 있다.



경주벚꽃마라톤대회를 공동 주최하는 일본 요미우리신문 서부본사(사장 니카이 입페이)가 최근 주낙영 민선7기 시장 취임을 축하하고 대회 홍보 협의차 경주시를 내방했다.

1992년 ‘한일 양국민이 함께 손잡고 달리자’란 슬로건 아래 일본과의 마라톤 교류를 위해 시작된 경주벚꽃마라톤대회는 매년 일본을 비롯한 30여개국 2천여명 이상의 외국인들이 참가해 국내에서 가장 인기 있는 국제동호인 마라톤대회로 각광받고 있다.

특히 요미우리신문 서부본사는 1994년부터 24년간 이 대회를 경주시와 공동으로 주최하고 있다.

일본에서도 활발한 대회 홍보를 통해 해마다 1천여명의 일본인들이 참가하고 있다.

니카이 입페이 사장은 “올해도 34개국 1만4천여명이 참가해 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른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대회 공동주최자로서 벚꽃마라톤대회가 국제적인 대회로 위상을 드높일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방안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벚꽃마라톤대회는 2천년 역사문화도시 경주와 벚꽃, 그리고 마라톤을 결합한 대표적인 스포츠 교류 사례”라며 “스포츠 교류를 통해 상호 이해와 존중으로 미래를 향한 도약의 기회가 될 수 있도록 대회 사전홍보에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경주=안영준기자 ayj1400@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