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민 “청년의 시너지로 미래를 바꿔보자”
김수민 “청년의 시너지로 미래를 바꿔보자”
  • 김지홍
  • 승인 2018.08.27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 영남권 청년간담회
바른미래당 9·2전당대회를 앞두고 청년위원장 겸 최고위원에 도전한 김수민(비례) 국회의원이 최근 대구를 찾아 “청년들의 어려움을 해소하는 데 부족한 수준”이라며 “청년의 시너지로 미래를 바꿔보자”고 말했다.

김 의원은 지난 25일 바른미래당 대구시당 3층에서 바른미래당 영남권 청년 당원들과 만나 ‘청년 정치인으로 향후 청년의 입장을 대변하는 입법과 정책 대리인이 되기 위한 간담회’를 열었다.

행사에는 강성지 웰트대표·안성규 드림스폰대표·장민후 휴먼스케이프대표 등 스타트업 대표들과 바른미래당 권역별 청년위원장, 스타트업 청년창업자, 6·13 바른미래당 영남권 청년출마자, 청년칼럼리스트, 대학생 등이 참석해 생활 속 불편 사항을 공유하고 입법 개정 방향 등을 논의했다.

김 의원은 “서울에서 들을 수 없는 목소리를 영남권 청년들을 직접 만나 들을 수 있어 매우 귀한 시간이었다”며 “청년 관련해서는 제도 개선이 꾸준히 이뤄진다고 하지만 실제 청년들이 마주하는 어려움을 해소하기에는 여전히 턱없이 부족한 수준에 그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하나된 청년의 시너지로 우리의 미래를 함께 바꿔보자”고 강조했다.

김지홍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