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헬기 5대 동원 소나무재선충병 예찰
경북도, 헬기 5대 동원 소나무재선충병 예찰
  • 김상만
  • 승인 2018.08.27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는 소나무재선충병 피해고사목 등의 조기 발견과 선제적 대응을 위해 27일부터 오는 10월 17일까지 항공예찰조사를 대대적으로 실시한다.

경북도 및 시군, 소나무재선충병 모니터링센터 관계 담당자 등 70여 명이 직접 헬기에 탑승해 조사에 나서며 산림청 헬기는 5대가 투입된다.

대상지역은 울릉군을 제외한 22개 시군이며, 면적은 약 97만ha로 예찰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지상예찰과 병행 실시키로 했다.

도는 이번 예찰조사에서 피해가 극심한 지역과 선단지 등을 중심으로 항공예찰을 실시해 소나무재선충병 방제현장의 피해현황을 정확하게 파악하는 한편, 피해 발생 지역은 물론 미 발생 지역도 예찰을 강화, 감염 의심목을 조기 발견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피해지역이 누락되지 않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조사결과를 활용해 올해 소나무재선충병 발생 추이와 현황을 파악해 구체적인 방제계획을 수립한 뒤, 소나무재선충병의 매개충인 솔수염하늘소가 피해고사목의 내부에서 생활하는 시기인 올해 하반기부터 내년 3월말까지 집중방제를 실시할 방침이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