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 대북사업 통로 하나로”
“교회 대북사업 통로 하나로”
  • 승인 2018.08.30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교류 협력단 발족
남북 개신교 교류와 협력사업을 추진할 ‘한국교회 남북교류 협력단’이 30일 발족했다. 협력단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회관에서 발족 예배와 발족식을 열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관계자는 “그동안 다양한 경로로 진행된 개신교 남북교류 사업 통로를 단일화하기 위해 협력단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협력단에는 대한예수교장로회, 기독교대한감리회, 한국기독교장로회, 한국구세군, 대한성공회, 한국정교회와 한국YMCA전국연맹, 한국YWCA연합회, 한국기독교사회봉사회, 남북나눔운동, 평화와 통일을 위한 연대, 굿타이딩스가 참가했다.

공동대표는 나핵집 NCCK 화해통일위원장, 남북나눔운동 이사장인 지형은 목사와 NCCK 비회원 교단이 선정한 1명, 여성 1명이 맡는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