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추경예산 편성…821억 증액
대구시 추경예산 편성…821억 증액
  • 강선일
  • 승인 2018.08.30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민선7기 공약 본격 추진
CCTV 등 안전분야 확대 편성
아동수당·기초연금은 감액
대구시가 민선7기 출범에 따른 ‘내 삶을 바꾸는 시정 추진’의 첫 걸음으로 대구혁신 시즌2의 본격 추진과 함께 미래 신성장동력 창출을 위해 8조258억 원 규모의 제2회 추경예산안을 편성해 30일 대구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예산안은 일반회계 기준 기정대비 643억 원 증가한 5조9천317억 원, 특별회계 기준 기정대비 178억 원 늘어난 2조941억 원 등 총 821억 원이 증가한 규모다.

30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번 추경예산 재원은 부동산거래 증가에 따른 지방세 증가, 국고보조금 추가 및 변경내시, 지난해 구·군 보조금 집행잔액 반환금 등을 합친 821억 원이다.

중점 편성방향은 △전기승용차 보급, 도시재생 뉴딜사업, 어린이집 및 경로당 공기청정기 보급 지원 등 민선 7기 공약의 본격 추진을 위한 마중물 사업 지원 등에 486억 원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스포츠 융복합산업지원센터 건립, 첨단 운전자지원시스템 플랫폼 구축 등 청년일자리 사업 확대 및 미래 성장분야 투자 확대 등에 92억 원 △폭염대책 추진, 초등학교 주변 CCTV설치, 기초수급자 양곡할인 등 안전한 도시, 따뜻한 도시 및 살고 싶은 도시 건설 투자 확대 등에 407억 원을 확대 편성했다. 반면, 구·군 및 교육청 지원을 위한 징수교부금, 지방교육세 등 법정·의무적 경비와 지급시기 조정(7→9월)에 따른 아동수당·기초연금 등은 감액 편성했다.

강선일기자

ksi@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