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내년 주민제안사업 예산 ‘33억원’
경주 내년 주민제안사업 예산 ‘33억원’
  • 승인 2018.09.02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참여예산위 심의·확정
지역 사업 심사 전 과정 참여
접수된 133건 중 105건 선정
시의회 거쳐 내년 예산 반영
예산 편성에 대한 주민참여가 활성화되고 있다.

경주시는 주민이 직접 예산편성과정에 참여하는 주민참여예산제도를 통해 내년도 33억원 규모의 주민제안사업을 심의,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4년차를 맞는 주민참여예산제도는 주민이 지역에 필요한 사업의 제안부터 심사, 선정까지 전 과정에 주도적으로 참여함으로써 예산운영의 투명성과 주민의 목소리를 통한 재정민주주의를 구현하는 제도이다.

시는 지난달 27일 대회의실에서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정기회를 갖고 시홈페이지를 비롯해 현장과 읍면동 지역회의를 통해 접수된 133건의 시민제안사업 중 추진에 문제가 있는 27건을 제외한 106건에 대해 심의했다.

주민참여예산위원회는 사업의 실효성이 낮은 1건의 사업을 제외하고 33억원 규모의 105건의 사업을 선정했다.

확정된 주민참여예산은 11월 중 시의회 심의 의결을 거친 후 내년도 예산에 반영하게 된다.

경주시 올해 주민참여예산은 문화관광, 도심재생 및 안전, 공원조성, 소규모 도시계획도로 개설 등의 시정참여형, 주민소통공간 리노베이션, 환경 및 체육시설 개선, 마을소득 창출 등의 지역참여형, 읍면동별로 구성된 지역회의를 통한 읍면동계획형으로 구분해 지난해 대비 20% 증액된 40억원 규모로 운영키로 했다.

경주=안영준기자 ayj1400@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