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챌린지 씨드 1호 투자조합’ 결성
‘챌린지 씨드 1호 투자조합’ 결성
  • 승인 2018.09.02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텍 홀딩스, 총 50억 출자
포항공과대학교 기술지주(주)(이하 포스텍 홀딩스)가 대학창업 활성화를 위한 ‘포스텍 경북 챌린지 씨드 1호 개인투자조합’을 결성했다. 포스텍 홀딩스는 지난달 29일 한국벤처투자(주)의 ‘2018년 한국모태펀드 교육계정 출자사업’에 최종 운용사로 선정됐다.

이에따라 총 50억원 규모의 대학창업펀드인 ‘포스텍 경북 챌린지 씨드 1호 개인투자조합’ 결성총회를 개최했다.

포스텍 경북 챌린지 씨드 1호 개인투자조합은 한국벤처투자(주), (재)경북테크노파크, 포항공과대학교, 포스텍 홀딩스가 출자, 총 50억원 규모로 조성된 대학창업펀드다.

‘포스텍 경북 챌린지 씨드 1호 개인투자조합’의 대표펀드매니저는 포스텍 홀딩스의 박상태 부사장이 맡으며, 안석현 팀장이 핵심운용인력으로 참여한다.

한편 포스텍 홀딩스는 다음 달 5일, 엘리베이터 피치, 강연, 멘토링 프로그램 등으로 구성된 자체 네트워킹 행사, ‘PR(Postech holdings Relations) day in 포항’을 개최하여 본격적으로 경북 소재 우수 학생창업기업 발굴에 나선다.

포항=이시형기자 lsh@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