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노인복지대상’ 김내섭·박찬옥씨
‘대구 노인복지대상’ 김내섭·박찬옥씨
  • 승인 2018.09.02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범노인부문 수상자 김내섭 씨
신천둔치 쾌적한 환경 조성 일조
복지·권익향상 부문 박찬옥 씨
급식 봉사 등 이웃사랑 솔선수범
단체부문 ‘깨친멋봉사회’ 선정
김내섭
김내섭 씨
박찬옥
박찬옥 씨




대구시는 제7회 노인복지대상 공적심사위원회를 개최해 모범노인부문, 노인복지증진 및 권익향상 기여자부문, 노인복지증진 기관·단체부문 등 3개 분야에 각 1명씩 수상자를 확정했다.

올해 모범노인부문 수상자인 김내섭(여, 87세)씨는 남구시니어클럽 신천환경지킴이 사업단 일자리 참여자로 투철한 책임 의식을 통해 신천둔치의 깨끗한 환경을 조성하는데 솔선수범하였고, 지역 내 노인 사회활동지원사업 기반 마련의 선두주자로 지역밀착형 노인사회 활동의 기반을 구축하는데 기여했다.

노인복지 및 권익향상기여자부문을 수상한 박찬옥(여, 58세)씨는 대구광역시자원봉사센터 대구주부자원봉사단에서 주변 어르신들의 밑반찬 지원 및 말벗 지원 등을 통해 이웃 사랑 실천을 솔선수범하고 있으며, 어르신들에게 관심을 가지고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여 어르신 돌봄 활동 뿐 아니라 무료급식 활동 등 적극적인 자원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노인복지증진 기관·단체부문에는 달서구노인종합복지관소속 깨친멋노인자원봉사회로 깨끗하고 친절하고 멋진 노인상을 지향하며, 노인복지발전을 위해 다양한 사회참여형 노인자원봉사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깨친멋노인자원봉사회는 2006년부터 매년 2회 지역사회 복지증진을 위한 모금캠페인을 실시하고 있으며 특히, 2018년은 ‘십시일반, 사랑은 나눌수록 커집니다’라는 캠페인을 통해 어르신들이 노인복지관에 관심을 가지고 참여할 수 있도록 홍보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고령시대에 경로효친 실천과 노인복지증진 기여자에 대한 표창을 함으로써 존경받는 노인상을 제시해 새로운 노년문화를 형성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