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고생 성추행하려다 흉기로 찌른 40대 구속영장
여고생 성추행하려다 흉기로 찌른 40대 구속영장
  • 석지윤
  • 승인 2018.09.02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촌동 인근서 만취 상태 범행
귀가하던 여고생을 성추행하려다 실패하자 흉기로 찌른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대구 동부경찰서는 2일 지나가던 여고생을 흉기로 찌른 혐의(살인미수)로 A(41)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31일 오후 9시 39분께 대구 동구 동촌동 인근을 지나던 B(17)양을 성추행하려다 반항하자 흉기로 수차례 찌르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은 테이져건을 쏴 A씨를 현장에서 체포했다. B양은 곧바로 병원으로 이송돼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 당시 A씨는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경찰 조사에서 범행을 시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석지윤기자 aid102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