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문화제, 관광객과 함께 만든다”
“신라문화제, 관광객과 함께 만든다”
  • 승인 2018.09.04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3일부터 경주 월정교 일대
유관기관장 등 참여 추진보고회
경주시제46회신라문화제추진상황보고회개최
경주시 제46회 신라문화제 추진 상황 보고회 개최 모습.


제46회 신라문화제가 10월 3일부터 9일까지 경주 월정교 및 동부사적지 일원에서 ‘우주를 향한 신라의 꿈’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4일 경주시에 따르면 최근 알천홀에서 지역 대표 명품 축제인 신라문화제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신라문화선양회 주관으로 추진 상황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지역 유관기관 및 단체장, 신라문화선양회 40여명의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신라문화제 추진상황과 세부 프로그램 현황, 행사장 안전 대책, 맞춤형 홍보방안 등 전반적 추진계획을 보고하고, 의견 수렴을 통해 한 달여 남은 기간 빈틈없는 준비로 글로벌 명품축제 재도약을 위해 한 뜻을 모았다.

신라문화제의 슬로건은 ‘새롭多!, 신나多!, 멋지多!’로, 시민 콘텐츠 아이디어 공모 작품인 첨성대 축조 재현, 첨성대 별잔치, 선덕여왕 행차재현, 주령구 컬링대회, 거석운반 대항전, 화랑국궁체험, 물/에어 로켓발사대회 등 시민과 관광객이 함께 참여하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특히 지역 주민과 상생협력하고 예술을 통한 지역 경제 및 관광 활성화를 위해 국내 최고 아티스트가 참여하는 ‘한수원 아트 페스티벌’을 비롯해 신라소리축제 에밀레전과 신라왕들의 축제 등 다채로운 대규모 축제가 동시에 진행된다.

또한 연계 행사로 교촌마을 광장의 신라오기 공연, 경주향교의 전통혼례 시연과 신라 전래음식 경연과 함께 부대행사로 신라가요제와 화랑원화선발대회도 열린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번 신라문화제는 신라문화의 정체성을 살리면서도, 지역 주민과 기업, 관광객이 함께 만들어가는 참여형 관광축제가 될 수 있도록 신라문화선양회 위원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성원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경주=안영준기자 ayj1400@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