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친화문화 확산 포럼…일·가정 양립 논의
가족친화문화 확산 포럼…일·가정 양립 논의
  • 김종현
  • 승인 2018.10.09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대구여성가족재단서 열려
대구시는 여성가족부와 공동으로 12일 대구여성가족재단 대회의실(중구 태평로)에서 ‘대구시 가족친화문화 확산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여성가족부 제4차 가족친화 경영실천 포럼과 동시에 열리는데 대구여성가족재단(대표 정일선), 대구문화재단(대표 박영석), 한국건강가정진흥원 가족친화지원센터(센터장 강복정)가 공동으로 주관하며 여성가족부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다.

본 포럼과 연계한 ‘제4차 가족친화경영 실천포럼’은 ‘일생활균형을 위한 문화컨텐츠 개발과 활용방안(인디053 이창원 대표)’과 ‘시민들의 쉼을 위한 문화제공 방안(영남일보 김수영 부장)’등 2개의 주제를 발제하고, 이어서 강복정 가족친화지원센터장, 이효정 대표(극단 창문), 손태주 센터장(제주가족친화지원센터), 김기선 연구사(대구학생문화센터)등 관련 전문가들이 패널로 참석하는 토론을 진행한다.

‘여성가족부 가족친화경영 실천포럼’은 전국 가족친화인증기업·기관과 관련 전문가가 함께 참여하는 자발적 민관 협의체로, 기업의 지속적인 가족친화경영 실천과 일·생활 균형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대구여성가족재단과 대구문화재단이 지난 2월 업무협약을 통해 일·생활균형 및 가족친화교육 확산을 위한 협력을 추진해 온 이래 처음 개최하는 포럼으로, 기업과 시민들에 대한 문화콘텐츠를 활용한 일가정 양립 홍보 확산에 큰 의의가 있다.

대구시 하영숙 여성가족정책관은 “시민들의 행복한 삶을 위해서는 일과 생활의 균형이 선행되어야 한다”며 “뮤지컬과 상황극 등 직장에서 일어날 수 있는 사례와 육아맘의 고충을 다룬 일가정양립 문화콘텐츠를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