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새마을금고 강도사건 발생
경주, 새마을금고 강도사건 발생
  • 안영준
  • 승인 2018.10.22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경주시 안강읍에 있는 한 새마을금고에 마스크를 쓴 강도가 침입해 현금 2천여만원을 빼앗아 달아났다.
22일 경주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25분께 모자와 마스크 차림을 한 남성이 모 새마을금고 문을 열자마자 들어와 가지고 있던 흉기를 직원들에게 휘둘렀다.
이에 A(46)씨가 가슴을 찔리는 등 남자 직원 2명이 상처를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다.
이후 이 남성은 금고 안에서 돈을 쓸어담은 뒤 달아났다.
경찰 관계자는 "강도가 빼앗은 돈이 2천만원으로 추정된다"며 "흉기에 찔린 새마을금고 직원들은 현재 생명에는 지장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경찰은 이 강도의 키가 약 180㎝ 정도인 것으로 파악했다.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를 분석하는 한편 인상착의를 토대로 도주한 피의자를 쫓고 있다.


경주=안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