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국한 학가산김치 대표,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
우국한 학가산김치 대표,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
  • 승인 2018.11.01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모금회에 1억 기부 약정
우국환학가산김치대표
우국한(오른쪽) 대표와 신현수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안동 학가산김치’ 우국한(60) 대표가 개인 고액기부자클럽 아너 소사이어티 안동 8호(경북 89호) 회원으로 가입했다.

우 대표는 지난 31일 안동 학가산김치 사무실에서 신현수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가입식을 갖고 1억 원 기부를 약정했다.

우 대표는 2008년 안동시 북후면에 학가산김치를 설립해 2011년 안동시특산품으로 지정되는 등 꾸준히 김치사업을 이끌어오면서 2016 대한민국 사회공헌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우 대표는 “안동시 지역 어려운 이웃을 위해 쓰였으면 좋겠다.”며 “이번 기부 결정이 안동시 취약계층 누군가에게 큰 희망을 줄 것이라 생각하니 정말 기대되며 행복하다.”고 말했다.

아너소사이어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2007년 12월 설립한 개인 고액기부자 클럽으로 사회문제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바탕으로 참여와 자원을 통해 더 밝은 내일을 여는 사회지도층의 모임이다.

경북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은 총 89명으로, 경주시 17명, 포항시와 안동시는 8명, 의성군·경산시·구미시는 7명 등이 가입했다.



안동=지현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