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기온 평년 수준 회복…일교차 15도
대구·경북 기온 평년 수준 회복…일교차 15도
  • 강나리
  • 승인 2018.11.01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지역은 2일 낮부터 기온이 차츰 평년 수준을 회복하겠다. 다만 일교차가 15도 내외로 크게 벌어질 것으로 예상돼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당분간 오전에는 복사냉각에 의해 기온이 떨어지겠고, 낮 동안 일사로 인해 기온이 섭씨 19도 내외로 올라 일교차가 크겠다. 경북 내륙 지역은 곳에 따라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로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2일 아침 최저기온은 의성·봉화 -4도, 경주·안동 0도, 대구·경산 2도, 포항 5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경주 19도, 대구·경산·의성·포항 18도, 구미·안동·영덕 17도 등이다.

강나리기자 nnal2@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