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 공개
현대차,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 공개
  • 승인 2018.11.08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부터 사전 계약 돌입
대구서 ‘프라이빗 쇼룸’ 운영
제네시스
제네시스 브랜드가 8일 서울 제네시스 강남에서 오는 27일 출시 예정인 ‘제네시스 G90’의 티저 이미지와 주요 특장점을 미디어 대상으로 공개하고, 12일부터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현대자동차가 제네시스 브랜드를 대표하는 글로벌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지 나인티)’ 티저 이미지를 8일 공개했다. G90는 제네시스 브랜드가 2015년 브랜드 최초로 선보인 초대형 플래그십 세단 EQ900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이다.

현대차는 오는 27일 출시 예정인 제네시스 G90의 티저 이미지와 주요 특장점을 이날 공개하고, 12일부터 사전 계약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G90는 디자인부터 편의성, 안전성, 주행성능에 이르기까지 최첨단 기술력을 집약해 재탄생됐다. 헤드·리어 램프 및 전용 휠에 담긴 제네시스 고유의 디자인 디테일인 ‘지-매트릭스(G-Matrix)’를 비롯 △지능형 차량관리 서비스,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업데이트 등의 최첨단 커넥티비티 기술 △차로유지보조, 후방교차 충돌방지 등의 첨단 주행 신기술 △플래그십 세단에 어울리는 강화된 정숙성 등이 특징이다.

G90는 △포르토 레드 △골드코스트 실버 △화이트 벨벳 매트 등 신규 3종을 포함해 총 10개 외장 컬러와 함께 △브라운 투톤 △브라운·블루 투톤 △블루·브라운 투톤(리무진 전용) 등 신규 투톤 조합 3종을 추가한 7개 내장 컬러를 운영한다.

현대차는 G90 출시를 기념해 9일부터 18일까지 대구에서 프라이빗 쇼룸을 운영한다. 다양한 컬러의 G90 실차 전시를 볼 수 있고, 전문적이고 상세한 설명 등을 통해 제네시스 브랜드의 철학과 기술력을 체험할 수 있다.

G90 가격대는 △3.8가솔린 7천706만원 △3.3터보 가솔린 8천99만원 △5.0가솔린 1억1천878만원부터 책정된다. 사전계약 중 G90 계약 및 요청고객에는 내년 출고시에도 개별소비세 인상전 가격(개별소비세 3.5% 기준)을 보장하는 혜택을 제공한다.

강선일기자 ksi@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