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서 ‘쇼케이스’ 취업문 열었다
수도권서 ‘쇼케이스’ 취업문 열었다
  • 윤부섭
  • 승인 2018.11.13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진전문대 인터넷광고마케팅반 작품전
링크플러스 협약사 멘토 성과
2학년 학생 11명 현장서 채용
13일대학특집=영진전문대
영진전문대 인터넷광고마케팅반(콘텐츠디자인과)이 최근 서울 중구 영진사이버대학교 학습관에서 ‘2018서울취업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사진은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친 학생들과 지도교수가 파이팅을 외치는 모습.


링크플러스(LINC+) 사회맞춤형학과가 높은 취업벽을 뚫는 강력한 힘이 되고 있다.

산업현장에서 요구되는 전문지식과 실무능력을 기업과 협약해 도제식으로 교육하고, 이를 통해 성장한 인재들을 기업이 선점하는 선순환이 이뤄지고 있다.

영진전문대 사회맞춤형학과인 인터넷광고마케팅반(콘텐츠디자인과)이 사회맞춤형학과 성공 모델이다.

13일 영진전문대에 따르면 인터넷광고마케팅반은 최근 서울서 작품전을 겸한 ‘2018서울취업쇼케이스’를 개최했고, 행사 결과 졸업예정자의 55%가 국내 유명 온라인마케팅 전문회사에 합격했다. 특히 합격자 중 8명은 여러 회사에 중복으로 합격해 입사할 회사를 골라야 하는 행복한 고민에 빠졌다.

영진전문대 인터넷광고마케팅반은 지방 전문대학의 한계를 뛰어넘는 전력으로 사회맞춤형학과 교육시스템을 도입하고 과감하게 수도권으로 구직 공약을 펼쳐 성공가도를 달리고 있다.

올해로 2회째인 쇼케이스는 지난달 서울 중구 영진사이버대 학습관에서 진행됐다. 행사에선 2학년생들과 협약기업 인사들이 멘토·멘티로 팀을 구성, 올해 진행한 ‘산학멘토링 프로젝트 결과물’인 ‘SNS콘텐츠’, ‘영상편집콘텐츠’와 학생들이 창의성을 발휘해 제작한 ‘개인 포트폴리오 홈페이지’, ‘인포그래픽’, ‘편집디자인’ 등 200여 점을 선보였다.

이 행사엔 수도권 16개 기업 관계자 25명이 참석해 작품을 관람하고 학생들이 발표하는 프로젝트를 관심 있게 지켜봤고, ㈜엣지랭크 등 5개사는 행사장서 바로 면접을 진행했다. 면접결과 2학년생 20명 중 55%인 11명이 채용 내정됐다. 특히 이들 합격자 중 8명은 여러 회사에 중복합격하기도 했다.

㈜앳지랭크에 합격한 한홍주(2년)씨는 “링크플러스 협약 회사의 멘토께서 소셜미디어 콘텐츠에 대해 잘 알려주시고, 현장 맞춤형 전공수업으로 더욱 실력을 키울 수 있었다”고 했다.

㈜가우리커뮤니케이션 인사담당자(나원재 팀장)는 “빠르게 변화는 IT 마케팅 분야 현장 업무에 바로 투입할 수 있는 잘 준비된 인재들이라서 일반 전공자와는 확연히 다른 경쟁력을 갖춘 학생들”이라고 했다.

변지환 지도교수(콘텐츠디자인과)는 “인터넷광고마케팅 현업서 근무 중인 전문가 분들이 멘토링에 나서준 덕분에, 학생들 실력이 크게 향상됐고, 학생들이 제작한 일부 SNS콘텐츠는 실제로 광고에 적용되기도 했다”면서 “사회맞춤형학과가 지방 취업 준비생들의 고용활성화에 기여하는 것 같다”고 했다.

남승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