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 北이탈주민과 평화통일 염원 음악회 개최
경산, 北이탈주민과 평화통일 염원 음악회 개최
  • 승인 2018.11.19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8일 경산시가 후원한 제1회 평화통일음악회

경산시는 지난 18일 영남대학교 천마아트센터에서 북한이탈주민, 시의원, 기관단체, 시민 등 4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통일을 염원하는 '평화통일음악회'를 열었다.
올해 처음으로 열린 이날 평화통일음악회는 사단법인 더나은세상을위한공감 대구하나센터가 주최하고 경산시가 후원해 지역주민과 북한이탈주민들이 음악으로 소통하며 서로 이해를 증진해 지역통합을 돕기 위해 마련했다.
음악회는 1부 탈북민 출신 김철웅 피아니스트의 연주, 2부는 현대와 고전이 함께하는 퓨전오케스트라의 민요, 가요, 드라마 주제곡 연주 등으로 호응을 얻었으며, '우리의 소원은 통일'을 시민들과 함께 열창하며 대미를 장식했다.
경산시 박순옥 가족정책과장은 "남북관계가 평화 분위기로 전환되어 가고 있는 가운데 '통일을 염원하는 음악회'가 하루빨리 '통일을 축하하는 음악회'로 바뀌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대억기자 cde@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