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대구 건설수주액 30.7% 급감
10월 대구 건설수주액 30.7% 급감
  • 승인 2018.12.02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목부문 감소 폭 가장 커
10월 중 대구 건설수주액이 지난해보다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30일 동북지방통계청에 따르면 10월 일반건설업체 대구지역 공사 수주액은 3천189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0.7% 감소했다. 치산·치수, 기계설치, 조경공사 등 공공 부문이 72.2%나 감소했고 민간 부문도 사무실, 점포, 오락, 숙박시설, 주택을 중심으로 30% 줄었다. 토목 부문 감소 폭(-86.8%)이 컸고 건축 부문은 29% 감소했다.

경북지역은 공사 수주액이 2천678억원으로 전체적으로 14.9% 줄었지만 공공 부문과 민간 부문 증감이 엇갈렸다. 도로·교량, 철도·궤도, 학교·병원, 관공서, 연구소 등 공공 부문은 159.5% 증가했으나 민간 부문은 37.4% 감소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