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상무 윤빛가람, K리그1 38R ‘MVP’
상주 상무 윤빛가람, K리그1 38R ‘MVP’
  • 승인 2018.12.06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상주 상무의 1부 잔류를 이끈 미드필더 윤빛가람이 K리그1 38라운드에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로 뽑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6일 “특유의 킥 솜씨로 극적인 ‘잔류 드라마’를 쓴 상주의 윤빛가람이 K리그1 38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윤빛가람은 1일 열린 FC서울과 정규리그 최종전에서 박용지의 결승 골을 도우며 1-0 승리에 앞장섰다.

상주는 승점 3점을 추가하며 동률을 이룬 서울에 다득점에서 앞서 극적으로 1부 잔류에 성공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