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의 AFC 챔스리그 진출, 시도민 구단 3번째…포항은 '무산'
대구의 AFC 챔스리그 진출, 시도민 구단 3번째…포항은 '무산'
  • 이상환
  • 승인 2018.12.09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의 AFC 챔스리그 진출, 시도민 구단 3번째…포항은 ‘무산’

성남·경남에 이어 세 번째…내년 경남·대구 등 두팀 진출은 처음





대구FC가 대한축구협회(FA)컵 우승으로 내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결정지었다.

이에따라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우승팀 전북 현대와 2위 경남FC가 일찌감치 진출을 확정한 가운데, FA컵 우승팀인 대구가 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 출전하게 됐다.

울산은 K리그1 3위팀 자격으로 AFC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를 갖게 됐다.

울산은 내년 2월 19일 페락(말레이시아)-키치SC(홍콩) 경기의 승자와 홈에서 단판 플레이오프를 펼쳐 승리할 경우에 조별리그에 출전할 수 있게 됐다.

대구는 챔피언스리그 F조에서 중국 광저우 에버그란데, 호주 멜버른 빅토리 등 강팀과 격돌하게 됐다.

대구로서는 챔피언스리그 진출 자체만으로도 의미가 크다.

그동안 국내 프로축구 시도민 구단 중 챔피언스리그 진출한 팀은 2014년 FA컵 우승팀 성남FC, 올 시즌 리그 2위팀 경남FC에 이어 세 번째다.

특히 대구는 경남과 함께 챔피언스리그에 출전하면서 시도민 2개 두팀이 구단이 한꺼번에 출전하는 건 사상 처음이다.

대구의 FA컵 우승으로 포항 스틸러스는 챔스리그 진출이 무산됐다.

포항은 울산이 FA컵 우승을 차지할 경우에 K리그1 차순위팀 자격으로 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를 치를 수 있었지만 울산이 대구에 패하는 바람에 희망이 좌절됐다.


이상환기자 leesh@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