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대사 비리 묵살 의혹 청와대, 남김없이 해명해야”
“러시아 대사 비리 묵살 의혹 청와대, 남김없이 해명해야”
  • 승인 2018.12.16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당·바른당, 대여 압박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16일 우윤근 주러시아 대사의 비리 의혹을 조사하다 징계를 받았다는 전 청와대 특별감찰반원의 주장과 관련, “우 대사의 비리 묵살 의혹을 남김없이 해명해야 한다”고 압박했다.

우 대사 관련 의혹이 청와대와 김 수사관 사이의 진실공방 양상으로 번지자, 야당은 특검과 국정조사까지 거론하며 대여 공세의 고삐를 바짝 조이고 나섰다.

한국당 이양수 원내대변인은 논평에서 “청와대는 우 대사의 비위 첩보를 묵살했다는 의혹의 당사자”라며 “진흙탕 같은 진실게임 뒤에 숨어 첩보 묵살 의혹이 잠잠해지기만을 기대한다면 결국 국회가 나서 특검과 국정조사 논의를 시작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