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윤수 경북대 교수, 亞체조연맹 기술위원장 당선
한윤수 경북대 교수, 亞체조연맹 기술위원장 당선
  • 승인 2018.12.18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윤수교수
한윤수(46·사진) 경북대 교수가 아시아체조연맹 기술위원장에 당선됐다.

17일 대한체조협회에 따르면, 한 교수는 16일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제20회 아시아체조연맹 총회에서 우리나라 체조인으로는 최초로 남자 기계체조 기술위원장으로 선출됐다.

한 교수는 투표에서 28표 중 19표를 휩쓸어 중국, 일본 후보를 따돌리고 기술위원장으로 뽑혔다.

임기는 내년 1월 1일부터 2022년 12월 31일까지 4년이다.

현재 협회 남자 기계체조 심판부위원장인 한 교수는 2013∼2016년 국제체조연맹(FIG) 남자 기계체조 기술위원을 지냈다.

협회는 아시아체조연맹 기술위원회가 아시안게임, 아시아선수권대회 등 주관 대회에서 기술적(심판) 요소 결정을 주도하는 임무를 수행한다며 한 교수의 기술위원장 선임은 한국 체조의 국제 위상 강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평했다.

또 협회 부회장인 이왕준 명지의료재단 이사장도 아시아체조연맹 집행위원에 당선됐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