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약제도 개편에도 꿋꿋한 대구...이안 센트럴 D, 경쟁률 41대 1
청약제도 개편에도 꿋꿋한 대구...이안 센트럴 D, 경쟁률 41대 1
  • 윤정
  • 승인 2018.12.30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택형 1순위 청약 마감
최고 경쟁률 380대 1 기록
내년 1월 7일 당첨자 발표
청약제도 개편 후 대구지역에서 처음 분양한 대우산업개발의 ‘이안 센트럴D’가 평균 41.65대 1, 최고 380.5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며 전주택형이 1순위 청약을 마감했다.

28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대우산업개발이 대구 동구 신암동 일대에서 선보인 ‘이안 센트럴D’가 지난 27일 1순위 청약을 진행한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총 438가구 모집에 1만8천244명이 청약을 접수하면서 평균 41.65대 1, 최고 380.5대 1의 경쟁률로 전 가구 1순위에 마감됐다.

주택형별로는 전체 6개 타입 중 전용 84㎡C타입이 2가구 모집에 761명이 몰리며 최고 경쟁률인 380.5대 1을 기록했다. 전용 59㎡A타입도 77.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높은 인기를 끌었다. 그밖에 전용 84㎡A타입이 292가구 모집에 1만3천815명이 몰리면서 가장 많은 청약건수를 기록했고 전용 59㎡B타입 71대 1, 전용 84㎡B타입이 22.9대 1을 기록했다.

분양 관계자는 “청약제도 개편으로 1주택자의 당첨 확률이 낮아졌음에도 대구지역 교통의 허브인 동대구역 인근에 들어서는 뛰어난 입지적 장점으로 소비자들의 호응도가 높았다”고 말했다.

대구시 동구 신암동 235-1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이안 센트럴D’는 지하 2층~지상 22층, 10개 동, 총 1천179가구로 조성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59㎡~116㎡, 999가구(일반분양 706가구), 오피스텔은 51㎡~68㎡, 180실(일반분양 155실)로 구성된다. 아파트는 계약자의 자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중도금 60% 무이자 대출이 적용된다. 아파트 전매제한 기간은 6개월이며 오피스텔은 전매제한 기간이 없다.

당첨자 발표는 아파트의 경우 내년 1월 7일이며 정당계약은 1월 21~23일 3일간 진행한다. 오피스텔은 내년 1월 2일 당첨자 발표 후 3~4일 2일간 계약을 실시한다. 윤정기자 yj@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