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전역 동화 아이위시' 4일 오픈-입지·제품·옵션 단연 프리미엄급
'죽전역 동화 아이위시' 4일 오픈-입지·제품·옵션 단연 프리미엄급
  • 윤정
  • 승인 2019.01.03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용면적 82㎡, 84㎡, 104㎡ 총 392가구 중대형 구성
역세권·몰세권·학세권·숲세권 갖춘 올(all)세권 단지
37층 고품격 시그니처 하우스도 눈길
파격인 프리미엄 옵션 제공
7일 특별공급·8일 1순위·9일 2순위 접수
모델하우스 성서 이마트 맞은편 위치
똘똘한 한 채에 대한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급증하는 가운데 동화건설이 4일 대구 달서구 감삼동 492-2번지 일원에 ‘죽전역 동화아이위시’를 분양한다고 밝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하 3층~지상 37층, 3개동 규모로 전용면적 △82㎡, △84㎡, △104㎡ 총 392가구 중대형으로 구성되는 죽전역 동화아이위시는 역세권을 넘어 몰세권·학세권·숲세권까지 두루 갖춘 올(all)세권 단지이다.

죽전역 동화아이위시는 지하철 2호선 죽전역을 도보거리에 이용할 수 있어 출퇴근이나 자녀 통학에 편리한 교통환경을 갖췄다. 또한 단지 바로 앞을 지나는 장기로와 와룡로는 물론 대구의 동서를 가로지르는 달구벌대로 인접으로 사통팔달 편리한 교통망을 갖추고 있다.

생활편의성도 뛰어나다. 바로 옆에 이마트 감삼점이 자리하고 있어 차를 타고 이동하지 않고도 손쉽게 쇼핑을 즐길 수 있다. 이 외에도 홈플러스 성서점이 인접해 있고 본리동 상가시설과 퀸스로드 아울렛까지 가깝게 누릴 수 있어 생활이 더욱 편리해진다.

또 단지에서 도보거리에 장동초가 있고 가까운 곳에 새본리중이 있으며 인근에 달서구립 본리도서관, 대구학생문화센터 등도 자리하고 있다. 단지 인근에 장기공원이 인접해 도심 속에서 쾌적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고 멀지 않은 곳에 두류공원도 위치해있다.

최적의 입지환경 외에도 뛰어난 외관과 제품력으로 수요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죽전역 동화아이위시는 동화가 선보이는 최고 37층 높이의 고층아파트 현장 인근에는 최고 44층 높이의 대우월드마크웨스트엔드가 자리하고 있지만 2010년 8월에 입주한 단지로 8년 만에 마주하는 새로운 고층 아파트의 등장으로 일대 부동산 관계자들과 수요자들을 기대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또 특별한 시그니처 하우스로 입주민의 자부심까지 높일 계획이다. 고급스럽고 세련된 외관 디자인으로 일반 아파트와 차별화를 시도해 수요자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이끌어낼 전망이다. 입주민들은 단지 1~2층에 조성되는 근린생활시설로 음식점, 병의원, 교육시설 등 다양한 생활편의시설을 원스톱으로 편리하게 누릴 수 있어 주거편의성도 우수하다.

게다가 SK텔레콤의 스마트홈 서비스를 단지에 적용시켜 삶의 편리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입주민들은 음성으로 가전기기를 제어하고 외출 및 귀가시 조명·난방·가스·가전 제어, 집 밖에서도 스마트폰으로 방문자 확인·에너지 사용량 확인·절전모드 등을 실행하는 등 앱 하나로 더 편리하고 스마트한 생활을 만끽할 수 있다.

프리미엄 옵션도 제공한다. 우선 계약금 10% 혜택과 중도금 무이자 혜택으로 수요자들의 부담을 덜어줄 계획이다. 또한 난방효과 및 소음차단이 가능한 현관중문 무상시공, 싱크대 및 주방상판을 엔지니어스톤 강화대리석으로 무상시공, 발코니 확장까지 무상으로 시공한다. 이외에도 유해가스 배출로부터 안전한 인덕션을 무상 제공하고 각 실별 천장형 시스템에어컨도 무상으로 제공하는 등 실질적인 금전적 혜택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7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8일 1순위, 9일 2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15일이며 정당계약은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죽전역 동화아이위시 모델하우스에서 진행한다. 모델하우스는 성서 이마트 맞은편에 위치해 있다.

윤정기자 yj@idaegu.co.kr

 
‘죽전역 동화아이위시’ 투시도
‘죽전역 동화아이위시’ 투시도. 동화건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