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책임 통감, 진심으로 사과"
한국당 "책임 통감, 진심으로 사과"
  • 윤정
  • 승인 2019.01.10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당·당협, 군의원 폭행사건 사과 성명서



자유한국당 경북도당(위원장 장석춘)과 영주·문경·예천 당원협의회(위원장 최교일)는 10일, 최근 예천군의회 해외연수 중 발생한 폭행사건과 관련 “책임을 통감하며 진심으로 사과를 드린다”고 밝혔다.

도당과 당협은 성명서를 통해 “한국당을 지지하고 성원해 준 국민·예천군민·당원들에게 대단히 죄송스럽다”며 “이번 폭행사건으로 부상을 당한 피해자에게도 심심한 위로와 쾌차를 빈다”고 밝혔다.

이어 “다시는 이러한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철저히 진상을 조사하고 불미스런 행동을 한 다른 의원들이 있을 경우 출당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하겠다”며 “향후 지방의원들을 대상으로 도덕성 함양교육 강화 등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도당과 당협은 “이번 사건은 한국당 소속 모든 의원들의 윤리의식을 더욱 강화하고 마음가짐을 새롭게 하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며 “더욱 낮은 자세로 국민을 섬기는 한국당이 될 수 있도록 경북도당과 당원협의회는 각고의 노력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정기자 yj@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