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고 닦은 끼·재능 무대위서 ‘활짝’
갈고 닦은 끼·재능 무대위서 ‘활짝’
  • 여인호
  • 승인 2019.01.21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초 ‘가야동이 대축제’ 개최
합창·무용·뮤지컬 등 공연 ‘호응’
고령초등-가야동이대축제
 


고령초등학교(교장 박상배)는 지난해 12월 5일 본교 강당에서 배우고(go) 나누고(go) 즐기고(go)라는 주제로 ‘가야동이 대축제’를 열었다.

축제 주제 문구인 배우고(go) 나누고(go) 즐기고(go)는 학생 및 학부모가 함께 축제를 만들어 간다는 의미에서 학생 및 학부모에게 공모해 선정했다. 또한 이번 축제에는 학생들이 그 동안 갈고 닦은 기량과 끼를 맘껏 뽐내는 학예 발표회와 더불어 방과후학교, 학부모, 학생들의 작품 전시회가 함께 열려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바쁜 와중에도 자녀들의 모습을 보기 위해 300여명의 학부모가 참석한 가운데 합창, 무용, 역사 뮤지컬, 기악합주, 수화 등 각 학년에서 준비한 공연이 무대 위에 펼쳐졌다. 또한 시조창, 바이올린 연주, 가야금 연주, 방송댄스 같은 방과후학교 공연도 함께 이루어져 축제를 더욱더 다채롭고 풍성하게 만들어 주었다.

이번 축제에 참여한 6학년 학생은 “부모님께 우리가 준비한 공연을 보여드릴 수 있어서 좋았다. 즐거워하는 관객들의 모습을 보고 그 동안 열심히 준비한 보람을 느낄 수 있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 날 관람을 마친 학부모는 “아이들의 소질과 능력이 무한하다는 것을 느꼈으며, 미처 알지 못했던 우리 아이들의 다양한 재능과 소질을 볼 수 있었다. 그리고 친구들과 함께 즐겁게 무대에 올라선 것을 보니 아이들에게도 좋은 추억을 만들어 준 소중한 시간이었다”라고 했다.

이번 ‘가야동이 대축제’는 전교생 모두에게 자기표현의 기회를 가질 수 있게 해 주었고, 학부모들에게는 자녀들이 성장한 모습을 볼 수 있게 해 준 뜻깊은 자리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