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한방산단, 활기 넘친 설 연휴
상주 한방산단, 활기 넘친 설 연휴
  • 이재수
  • 승인 2019.02.10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간 방문객 8천여 명
휴양림·사우나 등 인기
지난 2일부터 시작된 5일간의 설 연휴에 8천여 명의 내방객들이 상주 한방산업단지를 찾아 활기가 넘쳤다.

한방단지를 찾은 손님 대부분은 명절을 맞아 고향을 찾은 가족단위 방문객으로 전통적 명절문화의 변화를 실감나게 했다.

성주봉휴양림과 한방사우나의 설 명절기간 방문객은 전년 대비 182%가 증가했다. 상주시는 연휴 기간 중 한방산업단지를 찾는 내방객들의 안전과 불편해소를 위해 연인원 90명의 비상근무조를 운영해 시설 안내와 질서계도는 물론 각종 편의제공과 안전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였다.

한방산업단지에는 청정 자연 속에 산림휴양관과 수련관, 숲속의집, 야영장을 갖춘 성주봉자연휴양림과 한방사우나, 힐링센터 등 쾌적한 편의시설을 갖추어 연간 40만여 명이 찾는 지역의 대표적 관광휴양지다.

시는 올 상반기 중 오픈 예정인 목재문화체험장과 명품생태숲길 조성사업이 완료되면 기존 관광휴양시설과 연계한 한방산업단지의 또 다른 핫 플레이스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삼용 한방사우나 팀장은 “한방산업단지를 찾는 방문객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안하게 휴식과 휴양을 즐기고, 삶의 활력을 재충전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세심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상주=이재수기자 lee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