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네이션으로 봄을 전하세요”
“카네이션으로 봄을 전하세요”
  • 김주오
  • 승인 2019.02.12 2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부·aT ‘봄꽃’ 4종 선정
프리지아와 카네이션, 스파티필럼, 테이블야자가 ‘2019년 봄의 꽃’으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생산자·유통종사자·학계·전문가 등 화훼업계 의견을 바탕으로 ‘2019년 봄의 꽃’ 4종을 선정 발표했다.

프리지아는 시작을 응원하는 꽃말이 있어 졸업·입학 꽃다발에 자주 쓰이며 카네이션은 존경·사랑의 의미로 5월 어버이날과 스승의 날을 대표한다.

스파티필럼과 테이블야자는 공기정화 기능이 있어 황사와 미세먼지가 심한 봄철에 키우기 좋다.

농식품부와 aT는 봄의 꽃에 이어 여름·가을·겨울 등 계절별로 ‘계절의 감성을 담은 꽃’을 선정할 예정이다.

aT 화훼사업센터는 선정된 계절별 꽃을 중심으로 ‘일상愛꽃’ 홍보관과 원예치료, 1테이블 1플라워 등 다양한 화훼소비 촉진사업을 추진한다.

매장환경, 보관시설 등이 우수한 ‘착한 꽃집’과 양재동 꽃시장 등을 중심으로 특별 판매행사도 개최할 계획이다.

이원기 aT 화훼사업센터장은 “집에 꽃을 둔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사람들에 비해 걱정과 염려가 덜하고 타인에게 동정심과 배려심을 더 느낀다는 하버드의대 연구결과가 있다”며 “계절에 어울리는 꽃을 가까이 한다면 많은 현대인들이 정서적 안정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주오기자 kj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