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망언 의원 제명 촉구’
‘5·18 망언 의원 제명 촉구’
  • 김지홍
  • 승인 2019.02.18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 경북도당, 성명 발표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이 5·18민주화운동을 ‘폭동’ ‘괴물집단’이라 해 논란을 일으킨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들의 제명 촉구에 나섰다.

민주당 경북도당은 18일 당사에서 열린 제5차 상무위원회에서 “5·18 망언과 관련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 등 3명에 대해 국회에서 제명할 것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채택했다”고 밝혔다.

허대만 도당 위원장은 “세 의원에 대해 5·18 영령과 국민 앞에 사죄할 것을 촉구했으나 사죄는 고사하고 개인정보보호법상 공개가 불가능한 5·18유공자 명단을 공개하라며 생떼를 쓰는가하면 적반하장 격 망언을 이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징계가 마땅한 김순례 의원을 전당대회 출마를 이유로 중앙윤리위에 회부조차 않는 꼼수를 부리는가 하면 나경원 원내대표는 문제 의원을 제명하지 않겠다고 버티고 있다”고 주장했다.

김지홍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