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 자체 설계단 4억5천만원 예산 절감
청도 자체 설계단 4억5천만원 예산 절감
  • 박효상
  • 승인 2019.02.20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규모 공사 127건 신속 처리
청도군은 올해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에 대한 자체합동 설계단을 운영, 4억5천만원의 예산절감 효과를 거두었다.

20일 청도군에 따르면 본청과 읍·면 시설직 직원으로 합동설계반(3개반 9명)을 구성해 지난해 12월 10일부터 지난 15일까지 소규모 공공시설인 마을안길, 농로, 용배수로, 세천정비 등의 각종 건설공사에 대해 사업건수 191건 중 127건, 총사업비 40억원의 사업에 대해 자체설계를 완료, 신속하게 착공해 영농기 이전에 준공할 계획이다.

군은 합동설계단 운영으로 시설직 공무원 상호간의 기술교류로 직무역량을 강화시킴은 물론 설계단가를 표준화해 설계도서 작성에 신뢰성과 객관성을 확보할 뿐만 아니라 설계경험이 부족한 신규 시설직 공무원을 참여시켜 현장실습을 통한 기술습득과 설계능력 향상 효과도 톡톡히 봤다.

합동설계단은 사전 현장조사 단계부터 주민의견을 최대한 설계에 반영해 불필요한 예산낭비를 사전에 예방하고 민원발생을 최소화해 신뢰받는 군정이미지 제고는 물론 자체 설계로 4억5천만원의 예산 절감 효과를 거두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합동설계가 완료됨에 따라 주민생활과 밀접한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을 본격적인 영농기 이전 완료, 불편을 최소화화고 건설사업 신속 집행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방재정 집행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청도=박효상기자 ssd2966@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