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91회 아카데미 작품상은 '그린북'
제 91회 아카데미 작품상은 '그린북'
  • 배수경
  • 승인 2019.02.25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독상에 '로마'
남우주연상은 '보헤미안 랩소디'의 라미말렉
여우주연상은 '더 페이버릿: 여왕의 여자'의 올리비아 콜맨 수상
다양성과 인종간의 화합에 무게 중심
제 91회 아카데미 작품상 수상작 '그린북'

2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티아주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 91회 아카데미 시상식 최고의 영예인 작품상은 ‘그린북’에게 돌아갔다. '그린 북'은 1960년대 초 미국을 배경으로 이탈리아계 이민자 출신 토니 발레롱가(비고 모텐슨 분)와 흑인 천재 피아니스트 돈 셜리(마허셜라 알리)의 특별한 우정을 그린 작품이다. 피터 패럴리 감독은 무대 위에 올라 "이 영화는 사랑에 관한 것"이라며 "우리는 서로 다르지만 사랑하라는 것, 우리는 모두 같은 사람이라는 내용을 담았다"고 말했다.

제 91회 아카데미 각본상을 수상한 알폰소 쿠아론 감독
제 91회 아카데미 감독상을 수상한 알폰소 쿠아론 감독

 

당초 '로마'와 '더 페이버릿: 여왕의 여자'가 10개 부문 후보에 오르면서 2파전을 벌일 걸로 기대가 되었지만  '로마'는 감독상을 비롯한 3개부문, '더 페이버릿'은 올리비아 콜맨이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데 그쳤다. 

프레디 머큐리와 전설의 록그룹 퀸을 그린 ‘보헤미안 랩소디’가 라미 말렉의 남우 주연상 수상을 비롯해 가장 많은 4개부문, ‘블랙팬서’, ‘그린북’이 각각 3개 부문 수상으로 그 뒤를 이었다.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은 그 어느해보다 이변이 많았으며  백인 남성 중심에서 탈피해 다양성과 인종간의 화합에 무게 중심을 줬다는 평을 듣고 있다. 

각 부문 후보자들은 국내에 이미 개봉했거나 개봉을 앞두고 있다.

 

배수경기자 micbae@idaegu.co.kr 

제 91회 아카데미 수상자 명단은 다음과 같다.

△ 작품상 - '그린 북'

△ 감독상 - 알폰소 쿠아론('로마')

△남우주연상 - 라미 말렉('보헤미안 랩소디')

△ 여우주연상 - 올리비아 콜맨('더 페이버릿') △각본상 - '그린 북'

△각색상 - '블랙클랜스맨'

△남우조연상 - 마허셜라 알리('그린 북')

△ 여우조연상 - 리자이나 킹 ('이프 빌 스트리트 쿠드 토크')

△ 편집상 -  '보헤미안 랩소디'

△ 촬영상 - '로마'

△ 미술상 - '블랙 팬서'

△ 의상상 - '블랙 팬서'

△ 분장상 - '바이스'

△ 시각효과상 - '퍼스트맨'

△ 음악상 - '블랙 팬서'

△ 주제가상 - '셸로'('스타 이즈 본')

△ 음향편집상 - '보헤미안 랩소디'

△ 음향효과상 - '보헤미안 랩소디'

△ 외국어영화상 - '로마'

△ 장편 애니메이션상 -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 단편 애니메이션상 - '바오'

△단편영화상 - '스킨'

△ 장편 다큐멘터리상 - '프리 솔로'

△ 단편 다큐멘터리상 - '피리어드. 엔드 오브 센텐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