亞게임 8년만의 金 수영 김서영, 코카콜라 체육대상 최우수선수
亞게임 8년만의 金 수영 김서영, 코카콜라 체육대상 최우수선수
  • 승인 2019.02.25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안게임 수영에서 한국 선수로는 8년 만에 금메달을 목에건 김서영(경북도청·사진)이 제24회 코카콜라 체육대상 최우수선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서영은 25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코카콜라 체육대상 시상식에서 최우수선수상 트로피와 상금 1천만원을 받았다.

김서영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개인혼영 200m 결승에서 2분08초34의 한국신기록이자 대회신기록을 세우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수영이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딴 것은 2010년 광저우 대회 박태환(남자 자유형 100m·200m·400m)과 정다래(여자 평영 200m) 이후 8년 만이었다.

개인혼영에서는 1982년 뉴델리 대회 여자 200m에서 우승한 ‘아시아의 인어’ 최윤희 이후 36년 만의 쾌거였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