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역사 유치’ 전직 읍면장들 힘 보탠다
‘성주역사 유치’ 전직 읍면장들 힘 보탠다
  • 추홍식
  • 승인 2019.03.06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성회 “적극 동참” 결의
성주군사진




성주군 읍·면장 출신 모임인 항성회(회장 이창길)는 지난 4일 성주읍사무소 2층 회의실에서 모임을 갖고 성주군 발전의 획기적인 계기가 될 남부내륙철도 성주역사 유치에 적극 동참하기로 뜻을 모았다.(사진)

성주군 최대 현안사항인 남부내륙철도 성주역사 유치의 추진상황을 설명하고 지역관광 및 경제 활성화에 힘을 모아 줄 것을 당부했다. 또 성주파리장서 4.2독립만세운동 행사와 먹자쓰놀 운동에 동참해 낙후된 지역경제를 살리는데 긴밀히 협조하기로 했다.

이창길 항성회 회장은 “성주역사의 필요성에 대해 전적으로 공감하며 이를 위해 모든 역량을 모으겠다. 나부터 먹자쓰놀 운동에 동참해 성주사랑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오익창 성주읍장은 “현직에서는 물러났지만 성주군 발전을 위해 이렇게 뜻을 모아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성주군 발전의 초석이 될 남부내륙철도 성주역사 유치를 위해 다함께 결의를 다져나가자”고 했다.

성주=추홍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