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권익·복지 향상 기대”
“장애인 권익·복지 향상 기대”
  • 서영진
  • 승인 2019.03.07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시장애인회관 준공
영천시장애인회관준공식
영천시는 지난 5일 장애인의 복지기반 확충과 편의증진을 위한 영천시장애인회관의 준공식을 가졌다.


영천시는 지난 5일 장애인의 복지기반 확충과 편의증진을 위한 영천시장애인회관을 준공했다.

장애인회관은 2017년 정부의 복권기금사업으로 선정되면서 총 39억원(복권기금 10억원, 시비 29억원)의 예산이 투입돼 구 남부동주민센터를 철거하고 건립됐다. 장애인단체 사무실과 프로그램실 등을 갖춘 지상 3층 연면적 1천477㎡(447평)의 규모의 건축물과 부속주차장으로 조성됐다.

시내 곳곳에 흩어져 있던 장애인단체들은 자립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과 행사로 장애인의 권익향상과 복지증진을 위한 기반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장애인의 건전한 사회참여 확대와 사회인식 개선을 통해 장애인의 인권보호과 권리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영천시장애인회관에는 한국지체장애인협회·경북시각장애인협회·한국교통장애인협회·경북지적발달장애인협회·한국뇌병변장애인인권협회·한국척수장애인협회 영천시지회 등 6개 단체가 입주했다.

영천=서영진기자 syj111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